이탈리아 칼럼2017. 1. 21. 00:05

 

 

 

 

 

한국에서는

 

아빠같은 남자...또는 곰처럼 푸근한 남자를 이상형으로 삼는 경우가 꽤 있다...

 

사실

 

그게 그렇게 좋아보이지는...않는다...

 

 

 

여성에게는 그렇게 엄격한 외모 잣대를 들이대면서

 

그렇고 그런 외모의 남자를 훈남이라고 포장한다던지.

 

누가봐도 못생긴 남자를 개성있다고 치켜세운다던지.

 

몸매관리 전혀 안된 아저씨를 곰처럼 푸근한 인상이라고 미화시킨다던지...

 

하기때문에.

 

 

 

 

 

이런 현상들이

 

남녀가 평등한 느낌이라기 보다

 

여자가 남자에 기대는 느낌?이 들어서 별로다.

 

 

여자는 얼굴만 예쁘면 능력좋은 못생긴 남자와 만나도 괜찮다는 이상한 사고....

 

 

 

 

 

 

이탈리아에서

흔히 한국에서 말하는 곰같은 남자는 전혀 인기가 없다.

한국에서 어떤 사람들은 남자친구의 동그란 배가 좋다고...푹신하다고...하기도 하는데....

 

음...

이탈리아에서는 어떤 면에서 남자와 여자를 평가하는 가치가 굉장히 동등하기때문에

(외모!)

 

 

남자고 여자고 매력적인 외모!를 가져야 인기가 많다.

그 매력적인 외모란 남자는 매우 남성적이어야하고

(근육질, 날씬한 키, 잘생긴 외모^^)

여자는 매우 여성적이어야한다

(쭉쭉빵방하면서도 날씬한 몸매, 예쁜 얼굴^^)

 

 

한국처럼

푸근한 인상이라던가... 곰같은 귀여운(?)외모의 남성은 절대 매력적이지 않다.

 

어떤 면에서는 남성도 여성과 동등한 기준(외모랄지라도)으로 평가받는 것이 통쾌하고 좋다!

 

 

 

그래서 이탈리아에서는

 

남자에게

곰처럼 귀엽다!

 

는 말은 하지 않는 것이 좋다....

분명

 

내가 그렇게 못생겼단 말이야?

로 이해할테니.

 

 

 

이렇게 외모지상주의인 이탈리아인들은

 

많은 사람들이 나이가 들어 할머니 할아버지가 되어서도

몸매관리를 하고, 멋을 내고, 편한 옷보다는 예쁘고 멋진 옷을 골라 입는다 ^^

 

 

(아래 링크 클릭!)

https://story.kakao.com/daraminitaly

 

 

 

 

 

 

 

 

 

 

한국 향수병에 걸린 구름씨에게 하트를...

↓↓↓↓↓↓

 

 

Posted by 이탈리아에 사는 다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가지 기준만

    확실히 서양여자들은 남자외모를 많이 보더라구요
    그래서 서양남자들이 그렇게 운동을 하는건지도

    근데 또 한국은 여자들이 남자외모 본다고 하면
    머리가 비어서 내!면!은 안 보고 남자외모 보고 판단해 진짜 사랑이 아니야ㅋㅋㅋ
    전세계 여자들의이 이상형인데 키 언급하는데
    한국서는 여자들이 그런말 하면 xx취급

    미국여자들은 심지어 대놓고 미국남자들 키가 작아져서 유럽으로 시집가겠단 말도 나오는데 (물론 이민자 많아져 백인남자가 줄어든단 말을 대놓고 못해 그런면도 있는듯)

    2017.02.21 18:49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니까...
      한국은 좀 웃긴게?
      남자가 여자 보는 기준이랑
      여자가 남자보는 기준이 달라요.
      그게 싫어요^^
      여자도 남자 외모볼 수 있고
      남자도 여자 능력 볼 수 있는건데요^^
      근데,
      다른 점이라면
      여기서는 대놓고 상대 능력을 따지진 않아요.... ^^

      2017.05.10 23:59 신고 [ ADDR : EDIT/ DEL ]
  2. 병신같은년

    ㅋㅋㅋ미국 유럽같은 서양이야말로 오히려 여자가 키크고 늘씬하고 조각같이 우월한 외모인것을 좋아하고 남자는 약간 덩치크고 푸근한 근돼 스타일 좋아한다ㅋㅋㅋㅋ난 오히려 그게 더 페미니즘적으로 보임. 그리고 한국이야말로 남자가 날카롭고 차갑고 마르고 사나운 느낌에 여자가 푸근하고 통통하고 부드러운 외모인것을 좋아하지 이거야말로 진정한 남성우월주의고.

    나도 서양에선 여자를 남자와 동등한 엄격한 기준으로 평가받는것이 통쾌하고 좋다! 한국처럼 남자에게만 우월하고 사나운 외모, 여자에게만 열등하고 만만한 외모를 요구하지 않고 여자에게도 남자만큼 우월하고 날렵하고 훤칠한 외모를 엄격하게 요구하는것이. 그리고 나야말로 한국이 남자가 여자보는 기준과 여자가 남자보는 기준이 다른게 정말 싫다 남자는 여자외모에 조오오오온나 관대하고 뚱뚱한걸 육덕이라며 빨아대는게 여자들은 마르고 날카롭고 사납고 싸가지없게 생긴 남자들이 남자답다며 빨아대는게 정말 멍청하고 빡대가리같아 보인다. 지들은 그런 나쁜남자 스타일 빨아대면서 남자 외모를 봤으니 지들이 당당한 신여성! 페미니스트!라고 생각하겠지ㅋㅋㅋㅋ나 진짜 솔직히 여자고 나도 페미인데 나를 제외한 한국여자들은 어떤 미의 기준이 더 지들한테 장기적으로 봤을때 이득인지 어떤거 더 페미니즘적인지 통찰력이 없어서 모르는것같다 존나 멍청한거같아ㅋㅋㅋ지들한테 어떤게 이득인지 모르고 한치 앞은 보면서 두치앞은 절대 못본다. 지들은 페미니즘이라고 생각하며 사실상 페미니즘에 정 반대가 되는 남성우월주의를 부추기는 방향으로 남녀 미의 기준을 바꾸려는게 정말 너무 멍청하고 답답해서 짜증이난다ㅋㅋㅋ

    뚱뚱하고 푸근하고 육덕한 살집있는 지방덩어리 흐물흐물한 가축형 출산형 외모의 여자 + 마르고 날카롭고 차가운 까칠한 남자 조합이야말로 남성우월주의와 남자가 여자몸을 번식자원으로서 착취하는것의 전형이다.

    2017.07.25 01:06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