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경에 압도되는 생경한 기분이었음.

Posted by 이탈리아에 사는 다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