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사 이탈리아나2016.08.27 12:54

 

 

오늘은 클서방 탄생일이다!

 

 

클서방은 까도까도 양파같은게 너무나 신기한 사람이다.

 

 

 

생일 일주일 전부터 나는 어떻게 생일 파티를 해야 좋을까 고민이 많았다.

 

 

그러던 중 클서방이 먼저 선수를 치며 말했다.

 

-오늘 엄마한테 전화왔는데

이번 토요일날 올 수 있냐고 하더라고

 

그래서 저번주에도 갔는데, 이번주에 또 가냐고

버럭 했더니

 

엄마가 아니 뭐 밖에서 맛있는거라도 점심이라도 먹던지

이러시러더고

 

그래서,

거기까지 가는데, 식당에서 나가서 밥을 먹자고요?(이태리에도 존재하는 무서운 엄마 집밥 개념 ;;;)

 

그랬더니

 

엄마가

아니,,,  너 생일이잖아...

 

-내 생일이라고요?

 

 

이러셔서 내가 이번주 토요일이 내 생일인 줄 알았다니까..

 

엄마가 그렇게 말씀하시니까 갑자기 너무 민망하고...미안해지더라고

 

 

 

 

이 때다 싶어서

 

이번 토요일에 내가 집에서 뭘 좀 해볼까 생각인데,

식구들 다 불러서 집에서 스테이크 정도는 내가 대접할 수 있을 것 같은데 말이야.

생일 파티로다가...

 

 

라고 했더니

 

 

 

의외의 대답이 나왔다.

 

 

-저기 있잖아.. 이건 내 생일이잖아...

나는 이번 주말에 크로아티아 해변에 가고 싶어.

휴가에서 온 뒤로 너무너무 바빠서 한번도 못쉬었잖아.

 

이번주말까지가 여름 마지막이라는데,

 

나 조용하게 크로아티아 해변에 가서 쉬고 싶어.

 

이게 내가 생각하는 가장 멋진 생일 선물이야.

 

이렇게 해 줄 수 있겠어?

 

 

 

라고 클서방이 말했다.

 

 

-내 생일은 뭐 매년 있는거잖아.

내 생일 파티는

뒤로 미루자. 언제 날씨 안 좋은 비오는 날 하자.

 

 

클서방은 어떨 때 보면 온갖 사람들 신경 다 쓰는 것 같지만

 

또 어떨 때 보면 자기 하고 싶은대로 하고 사는 사람이다.

 

 

 

저렇게 말하는 클서방이 좀 멋져 보였다.

 

(시어머니께도 이렇게 결정했다고 말씀드리니

 

너희 둘이 좋으면 됐지라고 하시는데

 

왠지 서운해하시는 기운을 조금 느꼈다)

 

 

 

그래서

 

 

주말 토요일 클서방 생일날

 

 

크로아티아에 가기로 했

 

 

 

 

만......

 

 

 

 

토요일인 오늘

 

 

나 혼자 꼬깔모자 쓰고 회사에 나간 클서방을 기다리고 있다.....

 

 

 

(클서방은 이탈리아 사람인데 어째서 한국인처럼 일을 할까 ㅜㅡ)

 

 

 

 

게다가 거의 점심시간이 되서 기다리다 지쳐서

 

 

혼자 꼬깔모자 쓰고 라면까지 끓여먹었다...

 

 

 

언제 집에 올지 모르고,

 

 

집에 도착하면 맛있다는 파스티체리아에서 산

 

케잌에 바로 촛불을 붙이고,

 

(그래도 생일날인데)

깜짝 파티를 해주려고 말이다....

 

 

 

 

선물도 샀다!!!!

 

 

 

맞춤 주문이라고 해야하나..

 

 

내가 생각해도 넘나 뿌듯한 선물!!!!

 

 

 

 

 

 

그나저나,,,

 

클서방의 생일선물 크로아티아 해변에 가기는...과연 오늘 이뤄질 수 있을까...

 

 

곧 한시야!!! 빨리와!!!!

 

 

 

 

 

카카오 스토리로 '이탈리아에 사는 다람' 이야기를 바로 받아보세요^^

(아래 링크 클릭!)

https://story.kakao.com/daraminitaly

 

 

 

 

 

 

 

 

 

 

한국 향수병에 걸린 클서방에게 하트를...

↓↓↓↓↓↓

 

 

 

 

 

'카사 이탈리아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라면의 신비  (4) 2016.08.29
사람...그리고 사람.  (3) 2016.08.29
클서방의 독특한 생일  (4) 2016.08.27
이탈리아 가정집 저녁 초대  (2) 2016.08.27
이탈리아에서 한중일 정상 회담1?  (0) 2016.08.23
이탈리아에서 친구 초대.  (2) 2016.08.23
Posted by 이탈리아에 사는 다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크로아티아를 가려면 날씨좋은날 가야하니 다른것을 미뤄도 괜찮은거죠. 그래서 지금은 크로아티아에 계신가요?

    저희는 올여름 크로아티아를 거쳐서 몬테네그로까지 로드트립을 하고싶은데.. 8
    월말일날 출발한다고 해서 기다리고 있는중입니다.^^;

    2016.08.28 14: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하루 자고 지금 집에 돌아왔습니다^^
      좋은 여행계획을 가지고ㅈ계시네요!!
      크로아티아도 해변쪽으로 쭉돌면 멋진것같아요 저는 피라노와 크르크라는 곳을 좋아합니다^^
      예전 유고슬라비아였던적이 멀지 않은 과거인데 관광업으로 일으켜보려고 많이 노력하는것같아요
      해변쪽은 예전에 이탈리아 영토옇던곳이 많아 다들 이탈리아어도하고 아 오스튼리안ㄱㄴ 독일인 관광객도 많아 독일어도 다 잘하더라고요 즐거운 여행되시길^^

      2016.08.28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2. 크르크 섬 좋죠. 저희는 몇년전에 2주동안 크르크섬에 머물면서 섬에 있는 마을 다돌고, 구석구석 다 봤었답니다.^^
    올리브나무가 있는 캠핑장이라 그리스를 연상했던 기억이납니다.^^

    2016.08.31 13:0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크로아티아에 자주가시는군요!^^
      네 캠핑장도 많고 캠핑 시설도 잘 되어 있는 것 같아요.
      시설들도 다 새로 만든 거라 깨끗하고 서비스도 좋구요^^
      차타고 갈 거리가 되니까 가깝고 좋은 것 같아요^^

      2016.09.01 12:2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