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사 이탈리아나2016.06.20 22:22

 

 

 

 

 

오늘 장보러 나가는데, 동네 애들이 길을 막고 사탕필요하냐고 묻길래

 

-뭐라고?

-사탕필요하세요? 이쪽으로 와보세요.

 

가봤더니, 저렇게 난간에 자기들 사탕을 종류별로 널어 놓고, 한 개당 20센트를 받고 판매하고 있었다.

 

ㅎㅎ

 

-모가 맛있니?

-다 맛있어요!!!

 

 

요 사기꾼들아!

 

벼룩시장인데, 어떻게 슈퍼보다 비싸냐!!!!

 

 

하면서도 귀여워서 몇 개 사줬다.

 

지나가던 이웃집 아저씨도 덫에 걸리고 말았다....

 

 

 

 

 

 

 

 

 

 

 

 

로그인이 필요 없는 공감 클릭!

↓↓↓↓↓↓↓↓↓↓↓

 

Posted by 이탈리아에 사는 다람

댓글을 달아 주세요